남산여지문화관광제
남산여지는 두루알려지고 해외에서도 유명합니다. 해마다 붉은 여지의 향기가 퍼질때 소집하는 남산여지문화관광제는 남산구의 연내 성대한 명절이며 또한 남산이 도시구역의 새로운 이미지, 새로운 풍모, 새로운 포인트를 전시하는 중요한 플랫폼입니다. 1999년 최초 행사가 소집되어서 부터 이미 제21회로 진행됩니다.
전하는 소식에 따르면, 이번 여지문화관광제는 6월25일에 개막되고 7월28일까지 지속됩니다. 개막식 외에도 지역내 관광, 문화, 상업무역, 요식 등 관련 기업과 연동하여 21회 형식이 다양하고 풍부한 시리즈 행사도 소집합니다. 남산구의 호텔 요식 업체들은 여지문화관광제 기간에 여러회로 새롭고 취미있는 요식제 행사를 소집하며 소비자들은 혀끝의 남산을 감수할 수 있습니다.
이번 여지문화관광제의 중요한 내용은 “남산신8경” 명록이 개막식에서 놀랍게 등장하게 됩니다.
전하는데 따르면, 남산구의 발전 성과를 충분히 전시하고 도시의 내용을 발굴하며 시민들이 남산에 대한 인정감, 자호감을 보강하기 위하여, “남산신8경”을 작년 9월25일에 전체 도시에서 평선 하였습니다. 최종적으로 인기가 높고 독특한 인문 특색이 있는 “대남산”, “대사하”, 서여호”, “심천만 빈해 레저 벨트”, “심천 인재 공원”, “심천만 광장”, “해상 세계”, “환낙 해안” 등 8개 관광지가 “남산신8경”에 평선 되었습니다. “남산신8경”은 동시에 전면적으로 남산 도시구역 이미지를 전시하는 새로운 명함장이 되었습니다.
언급해야할것은, 남산건설의 새로운 성과, 새로운 풍모를 반영하고 남산의 멋진 풍광, 멋진 조화, 멋진 인물, 멋진 절경을 전시하기 위하여 주최측은 2019 심천남산여지문화관광제 촬영전시를 소집하며 남산구의 경제사회발전 성과를 포커스합니다.
산업 인솔자를 수입하여 새로운 에너지를 추가
남산구는 관광자원이 풍부하며 심천의 중요한 관광기지입니다. 남산구위서기 왕강님이 인사 말씀에서 언급한데 따르면, 남산은 “문화+관광”의 발전 이념으로, 시민들을 위하여 더욱 양질, 더욱 편리한 문화 관광 메뉴를 적극적으로 제공하며 각측 귀빈들의 관광 유람, 교류 협력, 투자 발전을 흡인하여 쾌적한 거주, 사업 및 유람할 수 있는 남산으로 건설할것입니다.
남산 각대형 관광명소에서, 맥주제, 발수제, 광환제, 동물제, 화등제 등 행사는 격정으로 넘치게 진행되고 있습니다. 금년에는 “남산 손편지” 모집 평선 활동도 소집하며 남산문화 관광특색 상품을 선발하여 남산을 찾은 비즈니스 관광객들의 쇼핑 수요를 만족 시킵니다.
또한, 남산구는 산업 인솔자 프로젝트를 지속적으로 수입하여 남산구 경제, 문화의 발전을 위하여 강한 동력을 부여합니다. 개막식 현장에서 남산구 공업및정보화국, 남산구 문화광전관광체육국은 각각 중개신송지능로봇유한회사, 중국건축제8공정국유한회사 남방회사, 중병순경주주권 투자관리유한회사, 북경양광신서문화발전유한회사 사업부, 북경만국천기체육지분유한회사, 성도세켄스창향생활경관설계지분유한회사 등 6개 기업과 투자유치 협의를 맺었습니다. 이것은 남산이 관광업의 인솔 작업을 발휘하고 혁신 활력을 상승시키며 남산 관광업을 만구 발전과 더욱 고급화 발전으로 추진함을 표시합니다.